| 로그인| 회원가입| 구독문의| 광고문의
2017년 11월 18일 (토)
     
> 환경행사    
SIAL CHINA, 7 개 전략 국가에서 거래와 혁신을 촉진하다

한국, 대만, 베트남, 인도네시아, 일본, 태국 및 홍콩에서  SIAL CHINA 2017을 미리 본다

 

2017년 5월 17일부터 5월 19일까지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의 식품 음료 전시회인 SIAL CHINA는 2월과 3월에 7개 지역 및 국가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하여 국제 식품 및 음료 거래의 중요성을 홍보한다. 지역별로는 한국, 대만 지역, 베트남, 인도네시아, 일본, 태국, 홍콩 S.A.R.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아시아, 유럽, 호주 및 미국을 포함한 13개 이상의 지역 및 국가에서 홍보 행사를 개최한다.
2010년부터 2015년까지 중국은 성장하는 중산층과 도시 인구에게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202 개국 이상의 식품 제품을 수입해 왔으며, 많은 수출업체와 수입업체가 상호수혜를 기뻐했다. 미국, 뉴질랜드, 브라질의 3개국과 유럽 연합과 동남아시아(아세안)의 2개 지역이 5대 대중국 식품 수출국으로 부상했다. 중국에서는 문화적, 지리적 영향 및 전자 상거래의 호황으로 인해 아세안으로부터는 과일 및 스낵 수입이, 한국과 일본으로부터는 편의 식품의 수입이 급증했다.
"아시아 최대의 식음료 전시회로서 우리는 중국과 아세안, 일본, 한국의 산업계 간의 긴밀한 협력과 상호 교류를 환영한다. 우리는 향후 전략적 국가에서 개최되는 기자회견을 통해 중국 시장의 최신 트렌드를 주제로 현지 미디어, 출품업체 및 방문객들과 소통하고, 식품 혁신의 중요성을 홍보하며, 참가업체와 방문객을 초청하여 우리 전시회 플랫폼을 통해 의견을 나누고 비즈니스를 발전시킬 수 있게 하고 싶다. "라고 SIAL CHINA의 짐 리우 대표는 말한다.
SIAL CHINA는 2016년 총 2,942 개의 출품업체와 76,986 명의 방문객을 유치했으며 그 중 56 %가 해외(중국 본토 외 지역)에서 참가했다. 10대 전시회 출품국가에는 한국, 미국, 프랑스, 브라질, 호주, 스페인, 폴란드, 아르헨티나, 터키, 러시아가 포함된다. 한국, 러시아, 태국, 미국, 호주, 말레이시아, 일본,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폴란드가 10대 해외 방문객 국가였다. 아시아 최대 식음료 전시회 SIAL CHINA는 출품업체 및 방문객에게 몰입도가 높고 국제적인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SIAL CHINA 2017에는 와인, 육류, 유제품, 음료 분야의 네 가지 전문 전시관을 포함하여 총 21 개의 식품 분야가 전시될 예정이다. 또한 중국 시장에서의 콜드 체인 산업에 대한 요구 증가와 발전 덕분으로 SIAL CHINA에서는 처음으로 콜드 체인 물류가 1개 홀 (W5)을 차지할 예정이다.

 

<기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함>

 

 

www.envinews.co.kr

환경공업신문/월간환경21

구독문의: 02-491-5253

기사제보: 02-436-8000



기사입력 : 2017-03-02 17:29:00

이름 비밀번호
제목
내용